광명시-경문협, 남북협력 업무협약

최종등록 20-08-04 14:17 최종수정 20-08-06 12:00

온라인이슈팀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남북 도시 간 교류사업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광명시는 4일 오전 11시 시청 대회의실에서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이사장 임종석 대통령외교안보특보, 이하 경문협)과  ’새롭고 지속가능한 남북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임종석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이사장이 참석해 ▲남북한 공동번영 ▲지속적이고 제도적인 협력 ▲시민참여의 원칙을 바탕으로 북측 도시와 협력, 교류 사업을 이른 시일 내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2018년 취임 이후 남북협력기금을 조성하고 남북교류를 위해 노력해왔다. 경문협과 협력하여 인도적 지원뿐 아니라 문학교류 등 남북교류 사업을 활발히 추진해 나가겠다. 대한민국의 평화와 공존의 시대를 만들어 가는데 경문협과 손잡고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임종석 이사장은 “남북 화해협력과 공동 번영의 길에 남다른 열정을 가지고 앞서서 준비하고 실천해가는 박승원 광명시장님과 광명시에 감사드린다.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남북교류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신뢰 구축이 중요하다. 지방자치단체가 남북 협력사업의 중심이 되어 신뢰를 쌓고 생활의 근간이 되는 농업·산림·보건의료 등 인도적인 협력분야에서 활발한 협력과 교류를 이어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광명시는 2015년부터 시민과 함께 `남북이 하나 되어 세계로 진출하는 출발 도시’ 역할을 하고자「KTX광명역 남북평화철도 출발역 육성 범시민대책위원회 설치 및 지원 등에 관한 조례」와 2018년「광명시 남북교류협력사업 추진 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여 남북교류협력기금 및 남북교류협력위원회 구성을 위한 제도적 기반을 마련했다. 이를 토대로 기금을 조성하여 북한 주민을 위한 인도주의적 지원에 앞장서고 문화, 체육, 경제 분야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협력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

기사제공 : 광명매일신문
<Copyrightⓒ광명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보기